利来官方网站入口利来官方网站入口


利来最新登录网址

일본, 폴란드에 졌지만 아시아 유일 ‘16강 진출’

[앵커] 러시아 월드컵에서 일본이 아시아에서 유일하게 16강에 진출했습니다. 세네갈과 승점 등에서 같았지만 페어플레이 점수가 높아 H조 1위 콜롬비아에 이어 2위로 간신히 16강 티켓을 따냈습니다. 월드컵 경기종합,심병일 기자입니다. [리포트] H조의 불안한 1위 일본의 상대는 2패로 탈락이 확정된 폴란드였습니다. 일본은 후반 14분 폴란드의 수비수 베드나레크에게 골을 내줬습니다. 일본은 순간 조 3위로 내려앉아 탈락 위기에 놓였습니다. 그러나 같은 시각에 시작한 콜롬비아-세네갈 전에서 골이 터져 순위가 요동쳤습니다. 콜롬비아의 미나가 후반 29분 골을 넣었고, 일본이 어부지리로 조 2위로 올라섰습니다. 콜롬비아가 줄곧 리드를 잡아가자 일본은 이후 2위 작전을 쓰며 1승에 만족하려 한 폴란드와 무성의한 플레이를 주고받았습니다 10여분 넘게 관중들의 야유가 쏟아졌고, 결국 일본의 1대 0 패배로 끝났습니다. 잠시 후 끝내 동점골을 넣지 못한 세네갈이 1대 0으로 지면서 2승 1패의 콜롬비아가 조 1위, 일본이 2위로 결정됐습니다 일본은 세네갈과 1승 1무 1패, 승점 등에서 모두 같았지만 대회 경고 수가 4대 6으로 적어 16강 티켓을 따냈습니다. 일본은 아시아에서 유일하게 16강 무대를 밟았습니다. G조에선 벨기에가 야누자이의 멋진 결승골로 잉글랜드를 잡고 3연승을 기록하며 조 1위가 됐습니다. 벨기에는 일본과 잉글랜드는 콜롬비아와 16강전을 치르는등 대회 16강 대진이 모두 완성됐니다. 튀니지는 월드컵 첫 출전국 파나마를 2대 1로 꺾고 2패 뒤 1승을 올리며 대회를 마쳤습니다. KBS 뉴스 심병일입니다.심병일기자 (sbis@kbs.co.kr)[저작권자ⓒ KBS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문어 영표’의 월드컵 예언!…오늘도 적중?▶ ‘TV보다 리얼’한 색다른 뉴스!

기사제공 KBS 뉴스

欢迎阅读本文章: 王守波

w66利来送28元网址

利来最新登录网址